2021 年 4月 16 日 금요일

MENU


소비자보고서
작성일 2021-01-09 09:12
ㆍ추천: 0      
보일러의 전원이 나가는 원인
보일러에도 수위조절을 하는 기능(자동수위조절밸브)이 있지만 관리를 잘못하면 보일러의 지속성을 떨어트리는 등 세심성을 필요로 하지만 그에 대한 정보는 없다.

수위조절기 기능이 망가지면 보일러 통의 물이 역류, 넘쳐 전원을 OFF가 되며 차단기가 내려가는 등의 상황이 발생한다.

보일러 수리 기사가 최초 방문시 장기간 사용하면서 물통의 볼트가 풀려 물이 흐르면서 전원이 나갔다고 했다가 물이 많이 흘러내리면서 타일로 된 바닥으로 흘러나가 흥건하게 적셨다.

그러면서 보일러통 하부의 보호대를 분리하니 보일러가 돌아가면서 물통의 물이 아래로 흘러내렸다.

보일러의 수명이 통상 8년이란다. 13년째 사용하고 있는 보일러인데 통상 회계학적 감가상각기간의 이론을 적용하면 5년여나 더 사용함에 따른 자산의 가치를 증대시켜 기업으로 치자면 거의 두배에 달하는 이윤을 가져다 준 셈이다.

이러니 주식회사 등 법인 개인에 비해 국가가 얼마나 많은 혜택을 부여하고 있는 지 알 수 있는 부분이다.  


 
박활 기자/sea4season@nate.com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sea4season@nate.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포항시 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경주시 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면 상동로 739-32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편집인 박 활(ynnewspekr@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