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年 12月 2 日 토요일

MENU


소비자보고서
작성일 2023-10-05 02:16
ㆍ추천: 0      
비빔밥의 진화는 죄가 없다, 경험을 가치화한 사람들(3)
재료와 소스의 보관성이 장시간 가능함에 따른 항공기의 기내식으로 활용은 물론 한식의 한류화에 편승한 KㅡFood를 더욱 알릴 수 있는 관련산업의 시너지 효과까지!  

비빔밥의 재료를 기름에 덕지 않고 말린 나물을 활용해 고소함과 게운함, 본 향과 영양가가 살아있는 비빔밥으로 인기가 날로 더하는 전통을 고수하는 비빔밥의 명인이 더 큰 꿈을 꾸며 한식의 세계화에 일층 노력을 하고 있다.

게다가 전통적인 한식 차림에 빼놓지 않은 국물을 없애고 처음 찾는 외국인도 스스럼없이 즐기는 한식으로 다가가고자 시큼상큼한 맛으로 목 막힘을 없애는 입가심,

여기에 식사를 마친 후 1000미터대 산 봉우리 경치를 조망하며 사색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차 한 잔까지,

할머니부터 시작한 한식집에서 이제 딸까지 4대를 이으며 다음을 지향하는 이 곳의 최종 목표는? 

그리고 이 집이 위치한 곳은?   

 
 
영남뉴스(ynnews.pe.kr/(sea4season@nate.com))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