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年 12月 2 日 토요일

MENU


지자체
작성일 2023-11-21 00:19
ㆍ추천: 0      
경주 단석산 등산로 명품 숲길 조성
김유신장군 동굴과 단석산 천주사를 잇는 등산로가 쉽고 편하게 오르내릴 수 있는 최적의 등산코스로 새롭게 단장됐다.
 

시는 건천읍 단석산 내 천주사와 김유신 동굴(추정)을 연결하는 1.5㎞ 구간 등산로 정비 공사가 최근 마무리 지었다고 20일 밝혔다.

단석산은 경주에서 가장 높은 산(827m)이자 김유신 장군과 화랑들의 기백이 서려있는 곳으로 진달래군락지 등 자연경관이 아름다워 등산코스로 시민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산이다.

앞서 경주시는 사업비 3억원을 들여 올해 6월부터 단석산 등산로 정비사업을 진행해 왔다.

먼저 단석산 등산로 입구는 침목계단으로 꾸몄고, 급경사지는 기존 낡은 계단을 철거하고 방부목 데크와 울타리를 설치했다.

이어 돌붙임과 돌쌓기로 불규칙한 노면을 정리하면서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이용객 편의도 함께 도모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산행을 즐길 수 있도록 등산로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주시는 시민들의 안전과 산림자원을 지키기 위해 이달부터 내년 5월까지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운영하며 비상대기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영남뉴스(ynnews.pe.kr/(ynnewspekr@gmail.com))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