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年 3月 25 日 토요일

MENU


소비자보고서
본문내용 작성일
스토리가 있는 마케팅(1), TCC휠(태창공업(주))
 수레 → 자동차 → 모빌리티 로봇의 정교하고도 미세한 촉각의 바퀴에까지 진화하는 휠로 국내는 물론 미국에서도 인기가 높은 TCC 태창공업(주)이 주목을 끌고 있다.증조 할아버지로부터 아들에게까지 4대, 110여 년에 걸친 역사를 자랑하는 대구시에 본사를 둔 태창공업(주)이 올들어 미국시장에 스토리가..
2023-02-25
물가폭등에 온-오프라인 사기꾼들까지 득실
높은 금리, 고환율, 북극곰이 약한 이웃나라를 침범하는 통에 코로나로 풀린 돈의 인플레이션으로 고물가 시대까지 겹친 대부분의 업종에서 서민을 후려치는 행위가 속출하고 있다.▲<(손해)보험사>보험사에서는 기존에 가입한 손해보험상품을 들여다보며 5천원 가량만 더 내면 60세 이상이 암과 뇌출혈, 골절진단, 급..
2023-01-18
원유 100% 우유, 무엇이 진실인가?
소비자의 입맛 수준은 선진국인 반면 대한민국 정부 식품관련 조직과 법규(식품공전)는 아직도 후진국 수준을 넘어서지 못하고 있다는 반응이다.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10여개 우유 제조사(원재료명)의 표기가 모두 원유 100%이지만 고소함과 가격에서 천차만별인 등으로 소비자를 우롱하고 있다는 비판이 일고있다.&n..
2022-10-22
Coffee(2)ㅡ 블랙 보다 믹스커피가 pH농도 높다.
산(pH)도가 높은 0.9g짜리 커피에 권장 용법 대비 물을 5배나 많이 희석해도 Ph농도가 별로 차이가 없는 것으로 조사, 관련부문에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더군다나 믹스커피가 블랙에 비해 pH가 높은 등에 따라 인체학적으로 관심이 필요한 것으로 취재되고 있다.   A씨는 최근 수년 사이에 잇몸과 경계 부위..
2022-07-18
캠버각이 뒤틀린 자동차 바퀴
고속도로를 주행하다 운전석쪽 앞타이어가 펑크나면서 중앙분리대에 부딪힌 후 도로에 주저앉아버린 차량,반자율주행(2.5단계)인 2019.11월식 SUV가 펑크 후 차 선을 따라 움직이는 자율주행 기능을 잃고 벽을 들이받으면서 이상해졌다.다행히 운전석쪽 바퀴 휀더에 보일락말락하도록 스크래치만 나며 타이어정비업체에서는..
2022-04-17
타이어가 이상하다?
10만 km를 타도 꺼덕없는 새 자동차에 부착된 타이어가 두번째로 교체 후 4만5000km에 펑크, 폐기를 하는 상황은 제조사의 문제인가 운전자의 문제인가? 2019년식 SUV차량을 운전하고 있는 A씨, 연비가 15km 이상이 되도록 30여년째 운전하지만 6일 오후 31번국도를 주행하던 중 돌이 튀는 소리가 난 이후 몇 백여미터..
2022-04-08
자판기 커피의 프리미엄화
100원짜리 동전을 넣어야 하는 선입견의 싸구려 자판기 커피가 최근 사무실 등에서 고급화로 전개되고 있다.Nesspreso라는 네이밍으로 모 행사장에 등장한 이 기계식 커피는 ? 
2022-03-22
자동차연비가 리터당 33km씩이나?
운전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연료의 효율을 나타내는 연비(燃比)가 천차만별인 가운데 지구온난화 예방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자동차 연비 경연대회로 운전자들의 의식 홍보가 절실하게 요구되고 있다.내리막길이 60% 가량인 10여 km의 거리인 울산시 울주군 삼동면 덕현리 석남사 앞에서 35번 국도 언양IC까지 A씨는 경..
2021-09-24
고속도로 IC와 톨게이트에 쇠 조각이?
경부고속도로 서울산IC에서 한국도로공사 서울산지사까지 500 ~ 1000m 남짓한 거리에 쇠조각으로 불과 20분 새 타이어가 5cm 사량 찢어지는 등의 피해가 생기고 있다.길이 5cm 남짓한 칼날보다 더 날카로운 쇳조각이 고소도로와 그 부근에서? 10일 울산ㅡ밀양간 고속도로를 이용하다 서울산IC ㅡ 서울산 TG로 빠져나온..
2021-06-11
경유차 요소수 주입되는 경유차 배기가스는?
2019년 11월식 매연저감용 요소수가 주입되는 경유차 SUV가 5만8000km에 엔진룸내 장치인DPF를 새 것으로 교체했음에도 배기가스 비상등에 경고등이 뜨는 등으로 문제가 연속 생기고 있다.이에 이미 해당 부품의 점검과 교체를 위해 4 ~ 5차례, 4 ~ 5월 직영서비스센터와 가맹점 두 곳에 다니는 등으로 시간 허비가 이만저만..
2021-06-02
1234567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