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10月 6 日 목요일

MENU


수필/Wit
본문내용 작성일
만족하는 삶
중국 춘추시대 공자가 태산을 유람하는 중산기슭에서 남루한 옷을 입고 악기를 연주하며노래를 부르는 한 노인을 만났습니다.공자는 노인이 너무도 행복한 표정에궁금해서 물었습니다."선생께서 즐거워하는 까닭은 무엇입니까?""나의 즐거움은 아주 많습니다.하늘이 만물을 낼 때 모든 것 중에 사람을가장 귀한 존재로 내었..
2022-10-05
망고나무의 진짜 모습은?
망고나무의 진짜 모습은?어느 나라에 네 아들을 둔 왕이 있었습니다.어느 날, 왕은 네 아들을 모두 불러놓고말했습니다."첫째는 겨울, 둘째는 봄, 셋째는 여름, 넷째는 가을에정원 뒤편에 있는 망고나무를 관찰하고 오너라대신 자신의 계절의 망고나무만봐야 한다."네 아들은 왕의 명령을 듣고 그대로 순종했고그렇게 1년이..
2022-09-27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미국의 전설적인 야구 선수 '요기 베라'.그는 무려 15시즌 연속으로 올스타에 뽑히고세 차례나 최우수 선수에 올랐습니다.그는 가난한 유년 시절을 보내며중학교도 다 채우지 못하고 직업 전선에뛰어들어야 했습니다.그러나 야구를 좋아했던 그는 끝내 포기하지 않았고결국 그는 전설의 시작을 알..
2022-09-19
성공의 시작은 가족애
오래전 파산 직전인 크라이슬러 자동차 회사를기적적으로 재건시킨 리 아이아코카는 자서전을 통해'가족애'에 대해 강조합니다.그는 21세에 포드 자동차 회사에 입사해젊음과 열정을 바쳤고 포드의 명차 '머스탱'을 개발해회사에 엄청난 흑자를 안겨주었습니다.그러나 그가 54세가 되던 해,회장직에서 창고 건물 한 귀퉁이로..
2022-09-12
사과나무가 나의 스승이었다
19세기 미국의 대중적 시인 '헨리 워즈워스 롱펠로'는백발이 성성한 나이가 되어서도 뛰어난 감성으로멋진 작품을 발표했습니다.하지만 그는 매우 불행한 일들을 겪어야 했습니다.첫 번째 아내는 오랜 투병 생활을 하다가 사망했으며,두 번째 아내는 집에 화재가 발생해 화상으로목숨을 잃었습니다.이런 절망적 상황에서도 ..
2022-08-30
사랑이 담긴 말 한마디
미국의 '앤 그루델'은 어린 시절구순구개열 장애로 인해 학교 친구들과거의 대화를 하지 않는 소녀였습니다.지금은 병원에서 수술이 가능하지만앤이 자랄 때만 해도 구순구개열 수술은힘든 일이었습니다.간혹 친구들이 그녀의 입술에 관해 물으면사고로 생긴 상처라고 거짓말했습니다.삐뚤어진 입과 부정확한 발음을 타고났..
2022-08-24
내가 꿈꾸는 세상
내가 꿈꾸는 세상대한민국에서 존경받는 위인의 순위를 꼽는다면언제나 부동의 1위를 굳건히 지키시는 분은바로 세종대왕입니다.세종대왕은 武(무)가 아닌 文(문)으로나라를 다스리고 언제나 백성의 어려움을굽어살폈습니다.백성들이 더 편한 생활을 하도록한글을 창제하셨고 과학과 문화를 발전시켰습니다.그리고 두만강 압..
2022-08-16
성공한 사람, 실패한 사람
언어생활은 그 사람의 인생을알 수 있는 척도입니다.실패한 사람은'잘 모르겠다, 두고 보자, 너 때문이다'라는말을 자주 쓴다고 합니다.그러나 성공한 사람의 말은'하자, 하면 된다, 나 때문이다'라고합니다.두 언어의 차이를 통해성공한 사람과 실패한 사람의 삶의 태도와 대처가다르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성공을 향해 정..
2022-08-09
< 세 가지 실패 >
한 청년이 스승을 찾아가 지혜를 구했습니다."저는 성공하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성공을 할 수 있을까요?"그러자 스승이 미소를 지으며 대답했습니다."세상에는 세 가지 실패가 있다."청년은 스승에게 의아한 표정을 지으며 말했습니다."스승님, 저는 실패하는 것이 아니라성공에 대해 알고 싶습니다."그러자 스승이 다시 제..
2022-08-02
남의 생활을 비교하지 말고 네 자신의 생활을 즐겨라
프랑스의 철학자 알랭은 물질적으로풍족해짐과 반대로 낮아지는 행복에 대해연구했습니다.그는 사람을 불행하고 불안하게 만드는원인을 '비교'라고 말했는데, 특히 타인과 비교하며자신을 낮게 비하하는 것에 대해서내면의 폭군이라고 표현했습니다."남보다 나은 점에서 행복을 구한다면영원히 행복하지 못할 것입니다.왜냐..
2022-07-26
12345678910,,,17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