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5月 21 日 토요일

MENU


수필/Wit
본문내용 작성일
좌절을 딛고 일어서다
제1차 세계대전 당시 미국 국방부 장관이었던뉴턴 베이커가 한 야전병원을 방문했을 때심각한 상처를 입은 병사를 만났습니다.그는 두 다리와 팔 하나,그리고 한쪽 눈까지 실명한 상태였습니다.베이커는 안타까운 마음에 한참을 머물며그를 지켜봤습니다.시간이 흐른 뒤 베이커는 다시 그 병동을 들렀습니다.그러나 그 병사..
2022-05-04
매일 공부하는 학자
어느 나라에 매우 학식 높고 덕망이 높아제자들에게 늘 존경받는 학자가 있었습니다.그는 이미 저명한 지식인이었지만늘 책을 읽고 연구를 게을리하지 않았습니다.어느 날 그를 따르며 스승으로 모시던한 제자가 물었습니다."스승님은 어떻게 항상 공부하실 수 있습니까?멈추시는 것을 보지 못했습니다."그러자 스승이 대답..
2022-04-19
인생의 윤형방황
인생의 윤형방황눈을 가리고 걸을 때 사람은아무리 똑바로 걸으려 노력해도결국 커다란 원을 그리며 걷게 된다고 합니다.이를 윤형방황이라 합니다.'윤형방황'은 산속 혹은 사막 등조난자에게 종종 발생한다고 합니다.한 번은 유난히 눈이 많이 오던 날,알프스 산지에서 한 사람이 길을 잃었습니다.그는 마을을 찾기 위해 눈..
2022-04-13
좌절의 시간은 잊어라
절망 속에서도 포기하지 않고자신만의 서사를 쓴 한 과학자가 있습니다.그는 어머니 뱃속에서 아버지를 여의고어머니는 세 살 때 그를 조부모에게 맡기고 떠나혼자가 됐습니다.부모에게 별다른 관심을 받지 못하며 자란그는 혼자 있을 때가 많았습니다.남들이 보기에는 괴상한 상상을 하며사과나무 아래 혼자 앉아 있는 그에..
2022-04-07
하루하루를 산에 오르는 것처럼 살아라.
# 오늘의 명언하루하루를 산에 오르는 것처럼 살아라.천천히 그리고 꾸준히 등반하되 지나치는 순간순간의 경치를 감상하라.그러면 어느 순간 산 정상에 올라 있는 자신을 발견할 것이며,그곳에서 인생 여정 중 최대의 기쁨을 누릴 것이다.- 해럴드 V. 멜처트 –
2022-03-21
설날에 또 한 번 마음을 갈무리한다.
설날을 맞으니 또 한 번 더 스스로를 되돌아 본다. 나이가 든다는 것은 피할 수 없는 시간의 불가역성 특성이니 순응해야 한다. 사실 시간이라는 척도도 인간이 인위적으로 만든 환상에 불과하다는 주장도 있다.​지난 해 중ㆍ하반기는 정말 너무 바쁘게 시간이 지나갔다. 본연의 재판업무 외에도 그냥 내면의 마음이 ..
2022-02-02
‘불멸의 불꽃’이 된 윤성근 부장판사(前 서울 남부법원장) 영전에
2022. 1. 11. 하늘의 별이 되신 윤성근 부장판사 영전에 감히 이 글을 올립니다. 부족한 제가 살아생전 그대와의 옛 언약을 지키기 위해 정신없이 달려 지난해 11. 14.부터 한 달 동안 주옥같은 칼럼을 모으고 모아 세 권의 책(초판, 에피소드판, 개정증보판)을 세상에 냈습니다.​그대의 명이 이어지라고 제목의 '불'..
2022-01-12
형설지공
2022년 벌써 2주째 지나가네요. 연초 계획 세운대로 잘 하고 계시죠 !무계획 보단 계획을 세워서 실천하면 후에 성과는 클 것입니다. 다시 한번 다잡아 보시죠 !붙임의 "Life is"를 보니 '일'이란 고무공과 같아서 깨지지 않고 다시 뛰어 오를 수 있지만'가족, 건강, 친구, 영혼(나)'는 유리공과 같아서 깨지기 쉬우니 잘 관..
2022-01-11
2022학번 수고, 입학식도 온라인으로
아이들아 그동안 얼마나 수고가 많았니? 코로나19까지 덮친 지난 2년여간, 혼자서 또는 학교에 정상적으로 수업을 받을 수 없는 환경에도 공부를 하느라 정말 애를 많이 썼다.두달여간 쉰 후 2월 25일 입학식을 온라인으로 하고 이젠 학교 기숙사로 들어가 그 곳에서 책과 싸워야 하는구나.2015년 중국의 여성학자, 투유유(..
2021-12-25
새로운 변화를 위해 필요한 것
태아는 어머니의 배 속에서 인생에서 가장평온한 시간을 보내면서 춥지도 뜨겁지도 않은알맞은 온도에서 포근히 떠 있습니다.게다가 먹을 것도 걱정 없습니다.어머니의 탯줄을 통하여 알맞게 영양분을공급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태아는 아마도 그곳에서 오래오래살기를 원할지도 모릅니다.그러나 자연의 순리는 그렇지 않..
2021-12-13
12345678910,,,15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