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5月 21 日 토요일

MENU


사설/칼럼
본문내용 작성일
출항 고동은 우렁찼는데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연단에 선 모습은 낯설었다. YS나 DJ같은 위엄과 경륜이 그리웠다고 할까. 막중한 대업에 곧 적응할 거라는 희망적 사고를 애써 떠올려 우려를 날려 보냈다. 마침 화창한 오월의 햇살에 집단 기대는 한층 부풀었고, 여의도 상공엔 무지갯빛 채운(彩雲)도 떴다. 취임사는 간결했고 명료했다. 게다가 역..
2022-05-17
文의 몽상가 리더십, 미몽의 5년
비핵화 없이 종전선언 집착탈원전 도그마 몽상의 발로부동산 폭등·국가부채 급증"연방제 수준 분권국가" 허언'선하지만 무능하다'는 평가 "정치인은 서생의 문제의식과 상인의 현실감각을 함께 갖춰야 한다". '정치 9단' 김대중 대통령이 남긴 아포리즘이다. 국정운영도 다르지 않다. 서생의 문제의식과 상인의 현실감각이..
2022-05-13
새 정부 경제팀이 지켜야 할 7가지 원칙
새 정부 내각 진용이 짜였다. 경제팀은 전문성·경험·팀워크 등에서 제법 괜찮은 평을 받고 있다. “정책 리더십의 1차 관문은 경제 주체의 신뢰”라는 점을 감안하면 좋은 출발이다. 물론 과거에 손발을 맞춰본 경험이 있다고 정책 경쟁력이 보장되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집단 사고나 경험의 덫에 걸릴 수도 있다. 이런 ..
2022-05-06
새 정부, '슘페터의 저주' 떨쳐내길
"레이건·클린턴 등 美 대통령들경제악법 맞서 규제 혁파 이끌어尹 당선인 혁신 리더십 발휘하길"2022년은 세계 지성사에서 기념비적인 해다.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 피터 드러커가 ‘우리 시대 최고의 경제학자’라고 극찬한 조지프 슘페터의 《자본주의, 사회주의, 민주주의》가 출판 80주년을 맞은 해이기 때문이다. 애덤..
2022-04-29
한국어 세계화의 명과 암
얼마 전 미국 라스베이거스가 보랏빛으로 물들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 곳에서 콘서트를 여는 방탄소년단(BTS)을 위해 라스베이거스 관광청이 도시 주요 건물에 BTS를 상징하는 보라색 조명을 밝히고 환영했다는 것이다. K팝뿐만이 아니다. 영화 ‘기생충’은 아카데미 4관왕을 달성했으며,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
2022-04-24
윤석열정부와 27년 체제의 탄생
서육남, 편협한 인재풀의 상징이다

이제 5월이면 윤석열정부가 출범한다. 우리 정치의 새로운 출발을 위해 청와대에서 용산으로 대통령집무실을 옮기는 것은 지난 시대를 마감하고 새로운 시대를 여는 상징적 의미가 크다. 그러면 윤석열정부는 어떤 시대정신을 반영하여 우리나라의 미래를 디자인하려고 하는가?당장 윤석열정부가 중점을 두는 것은 코로나 사..
2022-04-23
과학기술 패권시대, 행정체계 변해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서 다루는 여러 의제 중에서 과학기술 분야의 정부조직 개편은 주목받는 이슈 가운데 하나다. 언제가 될지는 아직 불투명하지만 향후 개편할 때 과학기술 행정의 조직이 적지 않게 바뀔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아마도 과학기술 행정 부처만큼 자주 조직이 바뀐 부처도 없을 것..
2022-04-18
박정희의 기업과 동반성장 경제학
K-바이오, 세계 바이오 산업의 미래를 걸머지다

성장 위해 분배 소홀했다는`박정희 시대` 평가는 선입견좌파정부보다 분배 수준 높아기업·시장·정부 3자협업으로기업주도 성장의 正道 걸어야현재 국내에서 '정사(正史)'처럼 받아들여지는 한국 경제사는 다음과 같이 기술된다."박정희 시대의 정부 주도 '압축성장'으로 한국은 경제성장에는 성공했지만 소득 양극화, 대·..
2022-03-08
마르크스도 탄식할 '주 52시간제'
왜 정부는 실패하는가

'주 52시간 근무제' 어기면 사업자 처벌현대는 다양한 노동의 지속·강도 존재"개개인 획일적 노동시간 제한은 잘못"‘시간은 돈이다.’ 이 말은 큰돈을 주무르는 사업가에게만 해당되는 것이 아니다. 매달 매주 매일 일정 시간 일한 대가를 받아 생활하는 모든 직장인에게도 시간은 돈이다. 직장에 몸담지 않은 프리랜서에..
2022-02-18
타는 목마름으로, 중립이여 만세
선관위 직원들, 편향성 시비 상임위원 사퇴 요구는중립적이어야 할 곳, 그렇지 못하게 하니 나온 항변방송은 중립적이고, 수사기관은 독립적인 게 정상이 정권 잘못 중 으뜸은 중립·독립적인 곳 훼손한 일새 정부에 ‘사회 통합’처럼 큰 건 바라지도 않는다다만 중립적·독립적이어야 할 곳이 제자리 찾기를빵 공장 직원들..
2022-01-30
12345678910,,,60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