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5月 21 日 토요일

MENU


기자수첩
본문내용 작성일
커피(1), 치아 패임현상에 식약처&복지부는?
국민건강에 재정을 쏟아붓고 있는 국가에서 식품에 대한 관리가 소홀한데다 소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반인들이 담당을 찾기도 어려운 홈페이지 운영 등으로 지탄의 대상이 되고 있다.환갑이 곧 다가오는 A씨는 최근 2년여 전부터 치아가 패이는 현상으로 10여개의 패인 치아를 순차적으로 메웠다.그는 지난 5 ~ 6년여간 헬..
2022-05-17
배부른 사람들! 말이되나 원인을 모른다니?
말라죽은 대나무가 2 ~3년 후에 살아난다고?

조직과 단체에서 리더의 역할이 얼마나 중요한 지가 임진왜란 당시 조선을 구해낸 이순신장군의 리더십에서 적국인 일본은 물론 영국과 미국 등 해군사에서 빼놓을 수 없다.솔선수범, 선공후사, 소통, 자극........     "80평생 이런 것은 처음 겪니더"27일 현재 포항시 북구 기계면 계전리 마을 곳곳에..
2022-04-28
준비미흡, 봄을 찍어봄(4) - 비슬산(1)
참꽃의 대명사, 대구 달성 비슬산(1084m) 등산로가 밧줄이 없는 곳은 물론 있는 것조차 끊어지고 사라진데다 데크로드로 만든 계단의 사라진 디딤돌에서 60cm 이상인 등으로 오랫동안 관리가 되지않는 상황이다. 17일 진달래꽃이 절정이라는 시기를 맞은 이곳은 초등생 저학년에서 70대의 어르신까지 수천여명이 ..
2022-04-18
철강퇴조 포항, 12년에 도전하는 이강덕
포항과 경북을 얼마나 더 추락시킬 것

알짜배기 산업을 진입장벽이 낮은 레드칩(redchip)이나 옐로칩 비상장 기업으로 채우는 철강도시 포항은 언제부터 왜 그랬을까?철강에서 배터리로 도시 색을 바꾸는 이강덕 현 포항시장이 오는 6월에 있을 지방선거에 국민의 힘 예비후보로 등록을 마치고 13일 3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강덕 시장 예비후보가 포항시청 ..
2022-04-13
통화 후 SNS가입보험, 상담사 가입으로 봐야
지난 2년여간 수차례에 걸쳐 보험증서의 책자로 우송을 요청했음에도 카톡이나 URL메시지만을 보내왔던 보험사의 꼼수 마케팅,30여개월에 10만km이상  운전을 해야하는 직업의 특성상  주행 중에 보험가입을 해야하다보니 계약내용의 확인은커녕 이상 유무 점검조차 할 겨를이 없는 서민이자 사회적 약자.전화, 인..
2022-04-13
꼼수 정치의 절정기, LED조명-쇠말뚝 어디갔노?
포항시가 지방선거를 두달여 앞두고 비싼 세금으로 설치했던 횡단보도 건널목 바닥의 LED조명과 차량진입 방지용 쇠말뚝 등을 철거해버리는 등으로 낭비 행정의 절정으로 치닫고 있다.지역 최고 인구, 10만여 밀집지이자 아파트촌인 북구 장성동과 창포동의 경계인 장성초등학교, 일명 부산프라자사거리에는 지난 며칠 새 그..
2022-04-03
저리 붉은봄인데....
봄은 저리도 활짝 피고 계절은 이렇게 붉어만 가는데진달래는 어이하여 이만치나 분홍빛으로 물드는고삼월 삼짇날[重三節]봄빛 찬란한 햇살같이 펼쳐지는 茶와 花煎들놀이 진달래꽃 따서 찹쌀가루 섞어 지진 꽃전절식으로 먹는 풍속 고려시대부터이거늘1000년의 유구한 역사뿌리 줄기 꽃이 이만치나 장엄한데그 전병..
2022-03-31
코로나19 포항시, 공공기관만 철통방어
팬데믹 전염병관리 인력낭비 행정(2)

지방소멸 부추기는 불공정, 불평등, 이간질 심한 곳일수록 폐쇄적, 규제 만연, 힘 센 곳만 활개쳐 지방은 사라져간다. (독재권력에서 탈북자들의 증언에서 나타나는 현상) 이러한 행태가 농어촌.시골형 중소 지방자치단체에 권력교체기, 선거철이 닥치며 리더십이 아닌 더욱 파워십으로 철옹성(鐵瓮城)..
2022-03-28
기본으로 돌아가자(1)ㅡ 중대재해처벌법
생명이 걸려있는 산업 현장에서 동력 주입 전 사고 발생 요소를 제대로 확인치 않은 사업자에게 <권한에 준하는 책임과 의무> 이상을 지도록 하는 사고가 발생했다.21일 오전 09시 25분경 포항시 남구 철강공단내 동국제강 포항공장에서 누유 등의 원인을 점검코자 바닥에서 20여미터 높이의 크레인에서 작업하던..
2022-03-24
고생과 보람, 그 효과를 누리려면?
팬데믹 전염병관리 인력낭비 행정(1)

코로나19가 발병된 지 3년여째를 맞으며 각 지자체의 보건소와 의료기관 및 군인 등 자원봉사자들의 고생이 이만저만 아니다.서민들이 이들에게 할 수 있는 것이라고는 따뜻한 말 한마디라도 해야할텐데.....B씨는 8일 A산불화재 상황실과 이재민들이 묵고있는 A체육관, A군청, 산림청 A국유림관리소, ..
2022-03-11
12345678910,,,24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ynnewspekr@gmail.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포항)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경주)천강로 508,(부산)김해시 상동로 739-32 (서울)강서구 강서로 266 아이파크이편한A 127-1103 (울산)북구 중보길 46-1 (김천)아포읍 금계길 35-1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인 박 활ynnewspekr@gmail.com)/편집인 이매옥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