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7月 11 日 토요일

MENU


기자수첩
본문내용 작성일
자화자찬, 경북도 택도없는 소통=불통
어디서 어떻게 발병하는 지 원인을 종잡을 수 없다는 코로나19에도 청년들과 기업인들을 초대해 기를 살려준다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소통방법과 방향이 아직도 생산적이지 못한 구시대적 줄세우기를 못넘어서고 있다는 비판이 일고 있다. 더군다나 소통을 한다면서도 의견을 제기하는 ㅅ사람들은 일어서서, 그것도 청..
2020-07-07
축적 노벨상 시니어일자리? 17년째 아직도 단순노무직!
직장이나 직업을 가지고 30~40여년 쌓은 지식과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면서도 은퇴 후 단순노무직 이상 일자리를 정부에서 공식 출범 후 17년째 못만들고 있는 이유는? 그러하기에 이 나라는 아직도 노벨상 수상자는커녕 아편전쟁 후 100년을 잠자다 자본주의를 도입한 지 30여년간 도광양회(韬光养晦)로 ..
2020-06-24
책-융합.상상.창조의 세상을 만나는 곳 - 세계도서관전
교육이란 게 어째서 대학진학을 한 결과치로 평가를 하게 됐나? 인간을 평가하는 교육학적 기준을 평생이 아닌 대학입학을 기준으로 하는 근거가 무엇인가?노벨상 수상자 중 20세에, 대학입학 연령에 상을 받은 자가 누구인가?대한민국 교육은 왜 1등주의만 고집하나? 수학, 과학 조금 못하고 실력이 떨어져도 노벨상을 받..
2020-05-16
인구감소 경북.영덕 왜? 규제-변칙-불공정-불평등-불형평성
50평이면 집을 지어 귀농귀촌을 할 수 있는 것을 300평 이상의 농지를 매입 후 3년 이상 농사를 지어야 건축, 이주 가능토록 규제 천국 대한민국 농촌,경지정리를 한 들판은 개발이 자유로워 아파트도, 각종 시설도 들어서는데 꾸부렁 농로에다가 고속도로를 건설하면서 상당수 농지가 편입되는 등인데도 집을 못짓는 규제 ..
2020-06-02
적폐고발, 77세의 오기!
"법이 필요한 곳에는 법이 없고, 필요없는 곳에는 법치라는 핑계로 서민, 약자에게 횡포부리는 대한민국" ......................2001년 3월에 말소된 호남권역의 화물운수업체 A법인이 2006.11.17일에 이미 말소된 또 다른 포항권의 B업체로 20대의 화물차량을 같은 달 27일 양도양수하는 허위공문서를 포항시 관련부서가..
2018-05-30
監事가 感謝이었을 경북도의회, 해봐야 머하노?
대한민국 국회? 있으나마나 한 국정감사

소득주도성장 정책에 따른 수출제조업이 원가경쟁력을 잃고 죄다 해외로 내빼버리는 가운데 지난 30여년간 작은 내수시장에 따른 제조업의 국내 탈출이 지속적으로 벌어지는 상황, 게다가 탈원전으로 조만간에 닥칠 전기요금의 인상이 현실화되는 지경까지,볼거리가 뻔한 내국인도 찾지 않을 관광지를 외국인에게까지 ..
2020-05-06
脫核이라꼬? 자주.자립.자강이 먼저 아닌가?
탈핵(脫核)을 주장하며 원자력발전소가 있는 전국 지자체를 돌며 시위를 벌이고 있는 핵폐기를 위한 전국네트워크,이 단체가 지난 25일 울진군청사 마당에서 행사 직후 기자는 전날 저녁부터 아래의 너댓가지의 질문을 했다. 중국은 한국 서해안과 접해있는 연안에 2035년까지 14억 인구의 미래먹거리인 4차산업혁..
2020-04-28
3000원대가 경북엔 1000원짜리, 10장만!
4.15선거에 폭삭한 보수, 직.간접 관련

약자의 권익을 해(害)한 후 그걸 강자에 바치며 교묘하게 법망을 피하는 등 착취(횡령.배임) 행위가 지속적으로 이어지며 보일듯 말듯, 잡힐듯 말듯한 법치는 어디로 가고 없고 서민의 권리와 이익은 땅바닥에 떨어져 박탈감에 사회혼란과 후진국형 각종 비용의 증가가 선거의 결과로 나타나는 이 현상..
2020-04-17
선거.정치끼리 축제판! 민생지게꾼?
민생 해결한다면서 호소하는 국회의원 후보자들이 정작 국회와 청와대 등 정치무대로 나가서는 오히려 민생을 죽이는 일들이 벌어지도록 왜, 어떻게 만들고 있을까?수출을 해야 먹고 살아갈 수 있는, 국내총생산(GDP)의 70%를 수출로 연명을 해야하는 자원이 빈약한 작은 나라가 1970~80년대 최악의 근로환경에서도 1차적인..
2020-04-13
잠 못이루는 경주권 고교 교직원
경주권역의 고교 입학생 수가 올해 2200여명, 지난해 출생아는 1116명이다? 15년 후 이 아이들이 고교에 입학할 인원은 절반에 불과하다!학급이 하나 감소할 때마다 교사 두명이 나가야 한다. 3월 기준 19개인 지역의 고등학교 중에서 그 때까지 간판이 걸려있을 학교는?   서울대학교 4명을 비롯해 의치대 ..
2020-03-29
12345678910,,,17

  공지사항 | ADMIN | 업무제휴 | 시민기자 | 광고문의 | 문의메일 : sea4season@nate.com

Copyright by ynnews.pe.kr (본 신문의 기사는 무단복제와 전재를 금합니다.)

  제호 : 영남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207 | 발행소 :(포항)포항시 북구 성실로 50 에버빌 204-1402, (경주)경주시 천강로 508
  대표전화 054-252-9933 / 010-2852-7710 | 등록일 : 2012.01.20 | 발행/편집인 박 활(ynnewspekr@naver.com)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희령 010-3131-1872